건강한 노년을 위해 고령자들이 능동적으로 사회에 참여할 수 있는 고령친화도시(Age-Friendly City and Community) 조성에 힘쓰겠습니다.


Jeju Development Institute

    첫 화면        >    고령사회연구센터    >    언론보도
언론보도

<한라일보>맞춤형 요리가 경로당에서 이뤄진다 기사를 twitter로 보내기 기사를 facebook으로 보내기 2019.08.06[관리자]

맞춤형요리가 경로당에서 이뤄진다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고령사회연구센터가 추진하는 올 서귀포 가시리 ‘경로당 활성화 시범사업’이 맞춤형 요리교실과 인문 강좌로 나눠 운영하면서주민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고 있다는 내용
정신종 시민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7.30. 18:27:33

 

표선면 가시리경로당 회원들이 실내에서 맞춤형 요리실습을 흥미롭게 시범연습을 하고 있다.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고령사회연구센터가 추진하는 금년도 서귀포 가시리 ‘경로당 활성화 시범사업’이 맞춤형 요리교실과 인문 강좌로 나눠 운영하면서주민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고 있다.   

이 요리교실‘약(藥)이 되는 밥상’은 평소 거르거나 간편식사로 영양 불균형 상태에 놓인 실버들을 위한 맞춤형 프로그램으로 실버들이 직접 요리하며 건강한 식생활과 식품영향에 대한 정보를 제공받기 위해 마련 된 것인데 노년기에 부족한 단백질 공급과 시력저하 예방, 항산화효과 등을 고려한 특색 있는 식단을 통해 영양균형이 잡힌 밥상요리를 체험하고 있다.  

 지난 5일부터 서귀포 가시리 경로당에서 시범에 들어간 이 요리교실은 오는 9월 말까지 매주 금요일 오전11시부터 오후1시까지, 총 12회 차로 운영 중인데 특히, 요리수업에 참가하는 남자 실버들이 적극적이고 진지하게 참여함에 따라 경로당 회원 간 친목과 유대감도 덩달아 강화되고 있다는 소식이다.  

또한 거동이 불편해 외부나들이가 어려운 실버들을 위한 경로당 인문강좌도 더불어 인기 만점인데 이것은 실버들의 마음치유와 문화향유 기회제공을 위해 올해 첫 번 째로 도입됐다.  

 “노년의 재발견, 어뗳게 살아야 할까?” 테마로 살던 곳에서 활기차고 건강한 노후를 보내는 방법에 대해 총 12회 강좌가 진행되면서 노년을 주제로 경제, 심리, 역사, 예술 등 도내‧외 전문가와 마을활동가들이 강사로 나서 즐거운 이야기를 들려준다.

한편 제주특별자치도가 운영하는 이 같은 시범 경로당 사업은 고령사회 진입에 발맞춰 노인과 지역주민들이 함께 공유하는 노인복지종합복지공간으로 탈바꿈하기 위한 것으로 비단 가시리 경로당뿐만 아니라 올해 4월부터 10개소 경로당을 선정하고 맞춤형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따라서 제주도에서는 앞으로 시범경로당 운영결과를 바탕으로 제주형 경로당 모델을 만들어 나간다는 방침이다.


   





  • 제주 노인인구 현황
  • 정책제안
  • 공지사항
  • 세계고령친화도시 네트워크
  • 추진 경과

  • 기관명 : 제주연구원     Tel.(064)729-0601~06     Fax.(064)729-0590
    위치 : (63147)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아연로 253 ( 오라이동 ). 253, Ayeon-ro, Jeju-si, Jeju-do.

    Copyright ⓒ 2017 제주연구원 All rights reserved   Design by Jejuwebplan